:: 건강한교회연구소에 오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
| 사이트맵 | 홈페이지 수정요청

제목: 목회자 자녀 77.1%, 아버지로부터 상처받아


글쓴이: 건강한교회연구소

등록일: 2012-02-03 21:53
 
한국지역복음화협의회와 목회자사모신문이 ‘전국목회자자녀 세미나’에서 목회자 자녀 52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목회자 자녀들은 의무적이거나 형식적으로 교회를 다니는 경우가 많았고, 아버지의 지나친 기대나 관심 또는 폭언이나 폭력으로 인해 상처를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먼저 ‘나의 교회생활과 예배생활의 모습은?’이라는 질문에 ‘목회자 자녀라서 의무적으로 참석한다’는 응답이 190명(36.2%)으로 가장 많았고 ‘형식적으로 왔다 갔다 한다’는 응답이 165명(31.5%)으로 나타났다. 응답자 중 절반이 넘는 목회자 자녀들이 의무적이거나 형식적으로 교회를 다니고 있다는 것이다. 반면 ‘하나님이 정말 좋아서 예배 드리러 교회에 간다’는 응답은 154명(29.4%)에 그쳤다.


다음으로 ‘아버지에게 상처받은 경험이 있는가? 있다면 어떤 경우에 그런가?’라는 질문에 ‘아버지의 지나친 기대와 관심이 내게 상처가 된다’는 응답이 254명(48.5%)으로 가장 많았고 무응답도 12명(22.9%)으로 조사됐다. 또한 ‘아버지의 폭언이나 폭력이 내게 상처가 된다’는 응답도 88명(16.8%)이었고 ‘아버지의 무관심이 상처가 된다’는 응답도 55명(10.5%)이나 됐다. 조사 결과 많은 목회자 자녀들이 아버지로부터 상처를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난 것이다.


이에 대해 하이패밀리 치유상담센터 김향숙 원장은 “목회자 자녀들은 개인으로서가 아니라 누구 목사의 자녀라는 타이틀을 달고 살아간다. 때문에 이들은 어렸을 때부터 부모와 성도들에게 ‘작은 목사’이길 강요 받는다”고 지적하면서 “내면의 깊은 상처를 치유 받을 수 있는 목회자 자녀를 위한 전문적인 치유 세미나와 프로그램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목회자 자녀들에게 하나님을 만나는 신앙적 체험이 있으면 상처가 쉽게 회복될 수 있기 때문에, 그 계기를 마련해줘야 한다는 것이다.


이어 “목회자 자녀들이 겪는 문제는 마음속의 욕구를 억압받는 등 사모가 겪는 문제와 비슷하다”고 말하면서 “사모캠프에 목회자 자녀가 반주봉사로 참여한 적이 있는데, 캠프를 통해 많이 공감하고 치유를 받았다”고 사례를 소개했다.


또한 김 원장은 “목회자는 자녀를 ‘작은 목사’가 아니라 나이에 맞는 아이로 키워야 한다. 목회자이기 이전에 아버지이고, 사모이기 이전에 어머니로서 그 역할을 잘 감당해야 한다. 부모는 자녀의 상처를 치유하는 통로가 되며 삶의 완충제가 되어줘야 한다”고 지적하면서 “가정이 잘 되야 목회도 잘 되는 것이다. 목회자는 목회와 양육을 분리해서는 안 되며 가정사역은 목회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기독교연합신문 인용)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52
 건강한교회연구소
크리스토포비아의 등장: 모든 무슬림 세계에서 기독교 신자들이 신앙 때문에 살해당함 2012-02-15
 건강한교회연구소
목회자 자녀 77.1%, 아버지로부터 상처받아 2012-02-03
50
 건강한교회연구소
지난해 선교사 2만3,331명...1300명 늘었다 2012-01-13
49
 건강한교회연구소
세계 기독교 인구, 21억8천만명으로 집계돼 2011-12-24
48
 건강한교회연구소
인터넷으로 전도된 이들 중 88%, 전도 경험 有 2011-12-14
47
 건강한교회연구소
개신교를 떠나면 천주교로 간다 2011-12-03
46
 건강한교회연구소
브라질, 선교사 파송에 두드러진 성장 보여 2011-11-06
45
 건강한교회연구소
2030년, 무슬림 인구 22억명이 될 것 2011-10-09
44
 건강한교회연구소
“교회 절반이 100명 이하로 예배” 미국이 변했다 2011-09-23
43
 건강한교회연구소
미국의 기독교 위기 상황... '나이롱 신자 급증' 2011-09-17
42
 건강한교회연구소
성서, 지난해 전 세계에 2천 9백만부 보급됐다. 2011-09-04
41
 건강한교회연구소
작년까지 성서 2,527개 언어로 번역됐다. 2011-08-24
40
 건강한교회연구소
그땐 매일 2.2개의 교회가 세워졌다 2011-08-14
39
 건강한교회연구소
거듭난 교인’ 늘었는데… 예배 출석과 자원봉사 비율 감소 2011-08-12
38
 건강한교회연구소
영국교회 평균 신자 연령 61세, 2020년 마비 우려 2011-08-10
37
 건강한교회연구소
여의도순복음교회, 지난 3년간 2만명 가까이 증가 2011-08-10
36
 건강한교회연구소
자립교회 예산 3.4% 후원하면 교역자 최저생활비 시행 가능 2011-06-30
35
 건강한교회연구소
성경 보급 지난해 같은기간 비해 12만285부 감소 2011-06-08
34
 건강한교회연구소
미국인의 43%, “다른 종교에도 구원 있다” 2011-05-17
33
 건강한교회연구소
美 기독교인 25% “예수 안 믿어도 구원받아” 2011-04-22
      
 1   2   3   4   5   6   7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