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한교회연구소에 오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
| 사이트맵 | 홈페이지 수정요청

제목: 교회 없는 성도 100만 명 시대, 갈 길을 잃었다


글쓴이: 건강한교회연구소

등록일: 2013-04-27 18:42
 
신앙은 있지만 제도화된 교회는 출석하지 않는 100만 명의 ‘가나안 성도’. 자유로운 신앙생활 추구와 목회자에 대한 불만 때문에 교회를 떠났지만, 이들 중 세 명 가운데 두 명은 다시 교회에 출석하고 싶다는 마음을 갖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목회사회학연구소(소장:조성돈 교수, 실천신대)가 지난 25일 명동청어람에서 ‘갈 길 잃은 현대인의 영성’을 주제로 현재 교회를 나가지 않는 가나안 성도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를 발표했다. 글로벌리서치에 의뢰해 진행된 이번 조사에는 총 316명이 참여했으며, 지난 2월 4일부터 13일까지 10일 간에 걸쳐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온라인 방법으로 진행됐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가나안 성도 중 과거 교회출석시 서리집사 이상의 직분을 받은 사람도 85명으로 26.7%를 차지하고 있었으며, 교회 다닌 기간도 평균 14.2년으로 나왔다. ‘교회를 다닌 기간은 얼마나 되는가’라는 질문에 전체 응답자 중 21.9%가 ‘10~14년’, 21.3%가 ‘5~9년’로 비슷하게 나왔으며, 25년 이상이라고 응답한 비율도 20.3%가 나왔다. 평균적으로 10년 이상 교회를 출석했던 이들이 교회를 떠난 것으로 조사됐다.


그렇다면 왜 교회를 떠났을까? ‘자유로운 신앙생활을 원해서’가 30.3%로 가장 높게 나왔으며, ‘목회자에 대한 불만’(24.3%), ‘교인들에 대한 불만’(19.1%), ‘신앙에 대한 회의’(13.7%), ‘시간이 없어서’(6.8%) 등의 순으로 응답했다.

    

이와 관련 교회 이탈 전 출석 교회의 상태를 묻는 질문에 ‘교회에는 문제가 없었다’라고 응답한 42.4%를 제외하면 ‘교인들의 삶이 매우 신앙인답지 못했다’와 ‘교회에서 지나치게 헌금을 강조했다’가 각각 30.6%와 30.0%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담임목회자가 매우 독단적이었다’(26.5%), ‘교회 내부의 분란과 갈등이 심했다’(21.8%), ‘교회 내부의 파벌다툼이 심했다’(21.7%), ‘교회 건축시 어려움이 있었다’(16.2%) 등으로 답했다.


교회를 이탈한 시점은 30대가 20.0%로 가장 많았으며, 고등학교 졸업 후 20대가 23.4%, 고등학교 이전 20.0%, 40대가 16.4%, 50대 이후 15.3%순으로 나왔다. ‘현재 교회를 떠난지 얼마나 됐는가’라는 질문에는 ‘5년 미만’이 27.3%로 가장 많았고, ‘5~10년’(25.3%), ‘10~15년 미만’(22.0%), ‘15~20년 미만’(18.5%), ‘20년 이상’(6.9%)으로 교회를 떠난 기간은 평균 9.3년으로 나왔다.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한 목회사회학연구소 부소장 정재영 교수(실천신대)는 “직분이 있었던 사람들이 상대적으로 교회를 떠난 기간이 짧은 점을 고려할 때, 이들이 신앙을 잃지 않고 교회로 돌아올 수 있는 방안마련이 시급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특히 교회 이탈 전 구원의 확신 여부를 묻는 질문에 ‘분명히 있었다’라고 응답한 비율은 48.1%로 ‘뚜렷하지 않다’(48.3%)와 거의 반반으로 나왔으며, ‘없었다’라고 응답한 비율은 3.5%에 불과했다. 교회 이탈 전 교회활동에도 53.4%가 ‘어느 정도 참여했다’고 응답했으며, ‘매우 적극적으로 참여했다’는 응답도 36.9%로 나와 전반적으로 교회 이탈 전 교회활동에 긍정적으로 참여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사실 교회를 떠난다는 것은 그리 쉬운 일이 아니다. 가나안 성도들은 교회 이탈 전 얼마나 많은 시간을 고민했을까. ‘6개월 이상’이 32.1%로 가장 많았으며, ‘별로 고민하지 않았다’(29.5%), ‘2~3개월’(17.5%), ‘4~5개월’(11.1%), ‘한 달 이내’(9.8%)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교회 이탈자 대부분 상당기간 동안 고민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는 수치다.

    

교회 이탈 전 교회를 옮긴 경험을 묻는 질문에 ‘옮긴 적이 없다’는 응답이 45.7%로 가장 높게 나왔으며, ‘한번 옮겼다’(25.0%), ‘두세 번 옮겼다’(23.2%), ‘여러 교회를 옮겨 다녔다’(6.1%) 등으로 답했다. 본래 교회를 자주 옮겨 다니던 사람이 교회를 떠난 것이 아니라 한 두 교회에 정착해서 다니던 성도들이 교회를 떠난 것으로 분석할 수 있는 대목이다.


구원 문제에 대한 견해를 묻는 질문에 ‘기독교에만 구원이 있다’는 응답자는 31.0%였으며, ‘다른 종교에도 구원이 있을 수 있다’는 응답도 36.2%가 나왔다. ‘구원의 문제가 중요하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는 응답도 32.9%였다. 교회를 떠나기 전에 구원의 확신이 있었던 응답자들의 절반(45.7%) 가까이가 기독교에만 구원이 있다고 응답한 반면, 절반 이상은 다른 종교에도 구원이 있을 수 있다거나 구원의 문제가 중요하지 않다고 응답했다.


특히 ‘기독교에만 구원이 있다’고 응답한 98명을 대상으로 구원의 확신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 중 82.1%(전체 응답자의 25.3%)가 ‘확신이 있다’고 답했으며, 17.9%는 ‘확신이 없다’고 답했다. 정재영 교수는 “교회를 떠나기 전 구원의 확신이 있었던 사람들 중 90.5%가 지금도 구원의 확신이 있다고 응답했고, 뚜렷하지 않다고 응답한 사람들 중에도 61.3%는 현재 구원의 확신이 있다고 응답했다”고 설명했다.

    

그렇다면 교회를 떠난 가나안 성도들은 교회 출석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가능한대로 빨리 다시 교회에 나가고 싶다’는 응답자는 13.8%였으며, ‘당장은 아니지만 언젠가 다시 교회에 나가고 싶다’는 응답도 53.3%로 나왔다. 전반적으로 세 명에 두 명 꼴로 다시 교회에 나가고 싶다는 입장을 갖고 있는 것으로 조사돼 이들의 교회 복귀를 위한 대책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 다시 교회에 나간다면 어떤 교회에 나가고 싶는가라는 질문에 ‘올바른 목회자가 있는 교회’가 16.6%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공동체성이 강조되는 교회’(15.6%), ‘건강한 교회’(11.1%), ‘부담을 주지 않는 교회’(9.4%), ‘편안한 교회’(8.8%), ‘신앙을 중시하는 교회’(8.4%), ‘봉사와 선교를 많이 하는 교회’(6.9%) 등의 순으로 나왔다.(기독교연합신문 인용)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74
 건강한교회연구소
대학생 무종교자 66.7%·기독교 17.2%·불교 8.8% 2012-10-24
73
 건강한교회연구소
종교인 기부금액, 비종교인보다 5배 많다 2012-10-24
72
 건강한교회연구소
2012 대한민국 국민 행복점수 ‘61점’ 2012-11-14
71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기독교인 기하급수적으로 증가 2012-12-29
70
 건강한교회연구소
55.1% 종교인구 중 22.5%가 개신교인 2013-02-02
69
 건강한교회연구소
목회자 55.2%, “정기적으로 설교 평가 받는다” 2013-02-02
68
 건강한교회연구소
40~60대 선교사 80% 육박 … “청년 선교사가 부족하다” 2013-02-21
67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기독교인 탄압 지속적으로 증가 2013-04-01
66
 건강한교회연구소
“선교사 늘었지만 개척 필요한 곳에선 오히려 줄어” 2013-04-17
 건강한교회연구소
교회 없는 성도 100만 명 시대, 갈 길을 잃었다 2013-04-27
64
 건강한교회연구소
대학 신입생 3명 중 1명 “예수 몰라요” 2013-05-14
63
 건강한교회연구소
미국, 37%가 가나안 성도…젊은층 8백만 명 ‘영적 홈리스’ 2013-05-16
62
 건강한교회연구소
美 성인 57% “재앙 때문에 하나님께 관심 갖게 됐다” 2013-06-03
61
 건강한교회연구소
국민들, 동성애 73.8%, 동성애 교육 76.1% 반대 2013-06-13
60
 건강한교회연구소
美 갤럽 “교회 정기적으로 출석하면 흡연율 낮아진다” 2013-08-13
59
 건강한교회연구소
“교인이 떠난다” ... 성도수 감소 ‘빨간불’ 2013-09-13
58
 건강한교회연구소
종교 없는 미국인 중 68% “하나님은 믿는다” 2013-11-06
57
 건강한교회연구소
2012년 전 세계 반포된 성서 '3천340만부' 2013-12-18
56
 건강한교회연구소
"개신교 신뢰하는 성인 10명중 2명 정도에 그쳐" 2014-02-04
55
 건강한교회연구소
목회자 51.2% "나는 모태신앙" 2014-02-27
      
 1   2   3   4   5   6   7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enFr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