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한교회연구소에 오신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
| 사이트맵 | 홈페이지 수정요청

제목: 아프리카의 북한 에리트레아, 기독교인 탄압 심각


글쓴이: 건강한교회연구소

등록일: 2017-12-04 22:36
 
“아프리카의 북한”에 신앙 때문에 갇힌 수감자 35명 석방을 위한 기도와 청원을 에리트레아 목사가 한국 그리스도인들에게 부탁합니다.

게브레히웨트(Temesgen Gebrehiwet) 목사는 에리트레아에 장기 구금되어 고초를 겪는 그리스도인 35명의 석방을 위해 35일 동안 기도해 달라고 순교자의 소리와 공동으로 한국 그리스도인들에게 도전합니다.

에리트레아는 종종 “아프리카의 북한”이라 불립니다. 북한을 제외한 그 어느 나라도 국가 설립 이후부터 현재까지 에리트레아보다 더 완전히, 지속해서 인권과 종교의 자유를 침해한 적이 없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우리나라 사람 중에는 지도에서 에리트레아 위치를 찾지 못하는 이들이 부지기수입니다.

에리트레아 목사 한 사람이 이런 상황을 바꾸고자 합니다. 현재 자기 나라 감옥에 갇혀 야만적 학대에 시달리는 그리스도인 수감자 35명 명단을 갖고 방한할 예정입니다. 그는 한국 그리스도인들이 그 수감자 35명뿐 아니라 에리트레아 감옥에 갇힌 그리스도인 수감자 수백 명을 위해 기도하고, 에리트레아 정부에 석방을 청원하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테메스겐 게브레히웨트(Temesgen Gebrehiwet) 목사는 에리트레아의 수도 아스마라에서 태어났습니다. 그는 거기에서 성장하면서 18세에 예수님을 구원자로 영접했습니다. 테메스겐 목사는 아스마라에 있는 칼레 헤이웨트(Kale Heywet 생명의 말씀) 성경학교(SIM 선교회와 협력)를 졸업한 뒤에 칼레 헤이웨트 교단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습니다. 칼레 헤이웨트는 현재 에티오피아에서 가장 큰 복음주의 교단입니다.

2002년, 에리트레아 정부가 교회를 더 가혹하게 박해하면서 목회자들을 많이 가두었습니다. 이에 테메스겐 목사는 에리트레아를 떠나 에티오피아로 갔고, 거기에서 13년 동안 일곱 교회의 개척을 도왔습니다.
그러나 고국 에리트레아 감옥에 갇힌 형제자매들 걱정에 마음 편한 날이 하루도 없었습니다.

2002년, 에리트레아 정부는 미등록 복음주의 교회와 오순절 교회를 폐쇄하고 기독교를 조직적으로 박해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때 그리스도인 수천 명이 감금 투옥되어 지금까지 15년 넘게 처참한 환경에서 살고 있습니다.

“테메스겐 목사가 에리트레아 신앙 수감자 35명 신원을 일일이 다 알아보았는데 12년 이상 옥살이를 한 사람이 다수였습니다.” 순교자의 소리 회장, 폴리 현숙 목사는 말합니다. “수감자 35명이 면회객 접견권도 없고, 석방 희망도 없고, 정식으로 기소되거나 재판에 부쳐지지도 못한 채 그냥 갇혀 있습니다. 남녀 35명 그리고 그중 아이들도 섞여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이유로 순교자의 소리는 한국 그리스도인들에게 아래 세 가지를 부탁드립니다.

1.2017년 12월 4일 월요일 저녁 7시 30분, 순교자의 소리 사무실(마포)에서 열리는 무료 공개강연에 참석하여 테메스겐 목사의 강연을 듣기 바랍니다. 뜻이 있는 분들은 사전에 등록하고 안내받으시기 바랍니다. 연락처: 김가영 팀장 02-2065-0703, gkim@vomkorea.kr.

2.테메스겐 목사가 밝힌 수감자 35명은 물론이고 에리트레아 자체와 거기서 박해받는 그리스도인들을 위해 오늘부터 35일 동안 기도해주세요. 순교자의 소리(VOM) 페이스북에 접속하면 35일의 기도 제목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www.facebook.com/VOMKorea.kr/

3.http://vomkorea.kr/pray-35-campaign/ 에 접속하여 청원서에 서명해주세요. 그 수감자 35명은 물론이고 기소되거나 재판받지 않고 옥살이를 하는 수없이 많은 무명 수감자들의 석방을 에리트레아 정부에 촉구하는 청원서입니다.

2017년 11월 30일 목요일 오전 10시 30분에 순교자의 소리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테메스겐 목사를 소개합니다. 참석하시는 분들께는 에리트레아의 실상과 테메스겐 목사의 PPT 자료와 사진 및 에리트레아 관한 강렬한 동영상을 나눠드립니다. 참석을 원하실 경우 전화나 이메일로 사전 등록해주시기 바랍니다.

테메스겐 목사 소개

테메스겐 게브레히웨트(Temesgen Gebrehiwet) 목사는 에리트레아의 수도 아스마라에서 태어나고 자랐다. 거기에서 18세에 예수님을 구원자로 영접했다. 아스마라에 있는 칼레 헤이웨트(Kale Heywet. 생명의 말씀) 성경학교(SIM 선교회와 협력)을 졸업한 뒤에 칼레 헤이웨트 교단에서 목사 안수를 받았다. 칼레 헤이웨트는 현재 에티오피아에서 가장 큰 복음주의 교단이다.

2002년, 에리트레아 정부가 교회를 더 가혹하게 박해하면서 목회자들을 많이 가두었다. 이에 테메스겐 목사는 에리트레아를 떠나 에티오피아로 가서 13년 동안 일곱 교회의 개척을 도왔다. 지금 테메스겐 목사는 에티오피아 북부 미개척지역에서 하나님을 섬기고 있다. 또한, 에티오피아에 있는 에리트레아 난민 수용소 네 곳에서 봉사한다. 테메스겐 목사는 거기에 성경학교를 세우고 난민 수용소 지도자들과 지역 목회자들을 교육하고 있다. 현재 칼레 헤이웨트 교단 지역 노회장이자 총회 이사로 사역하고 있으며 결혼하여 네 자녀를 두고 있다.(코람데오닷컴 인용)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82
 건강한교회연구소
에리트레아 기독교인 35명 석방, 아직 수백 명 수감 중 2018-09-05
81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외국인 종교 통제 강화된다 2018-06-01
80
 건강한교회연구소
네팔, 8월부터 전도하면 추방당한다 2018-05-09
79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온라인서 성경 판매 금지…'종교 중국화' 일환 2018-05-09
78
 건강한교회연구소
네팔, 8월부터 전도하면 추방당한다 2018-04-01
 건강한교회연구소
아프리카의 북한 에리트레아, 기독교인 탄압 심각 2017-12-04
76
 건강한교회연구소
나이지리아 무슬림 목자들 공격으로 기독교인 48명 사망 2017-11-04
75
 건강한교회연구소
거세지는 중국의 종교 통제…가정교회 '빨간불' 2017-09-13
74
 건강한교회연구소
터키에서 난민 사역하던 한국인 3명 추방 2017-09-08
73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정부 종교탄압, 문화혁명 이래 최악” 2017-09-08
72
 건강한교회연구소
핀란드 내 무슬림 이민자 수 백여명 기독교로 개종 2017-08-08
71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기독교인 2 명, 파키스탄에서 순교 2017-06-24
70
 건강한교회연구소
필리핀 민다나오 IS·정부군 총격전…기독교인 특히 주의 요망 2017-06-05
69
 건강한교회연구소
나이지리아 폴라니 무슬림 목자들 400여명 기독교로 개종 2017-05-17
68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선교사 200명 더 추방한다 2017-04-06
67
 건강한교회연구소
25년 간 1위에 오른 기독교 박해국은? ‘북한, 사우디, 소말리아’ 2017-02-07
66
 건강한교회연구소
선교사 무더기 추방에 중국 선교 '빨간 불' 2017-02-07
65
 건강한교회연구소
2017년 미국교회의 10가지 흐름 2017-01-05
64
 건강한교회연구소
"IS는 전세계에 대한 적화통일을 노리고 있다" 2016-11-28
63
 건강한교회연구소
중국 지방정부, "지하교회 신도는 대학·군대 못 가" 2016-08-01
    
1   2   3   4   5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enFree